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비즈니스키워드
전체기사 이천시 보도자료 제보하기
최종편집일 : 2016-07-01 (금)
 뉴스 홈 > 이천시 > 정치/정책
제31회 이천도자기축제 임박
 [2017-04-25 10:21]
이천시(시장 조병돈)의 축제이자 대한민국의 대표 도자기축제인 이천도자기축제가 오는 4월 28일 오후 5시 이천 설봉공원에서 17일간의 일정으로 막을 올린다. 올해는 체험과 도자교육에 초점을 맞춘 차별화된 에듀테인먼트 프로그램이 많다. 또 천천이천(千千利川)이라는 이번 축제의 주제에서도 알 수 있듯이 이천 시민과 관광객 모두가 힘을 합쳐 참여형 축제를 만들어 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천도자기축제는 1987년 처음 열린 이후 올해 31회째를 맞고 있다. 역사와 전통은 하루아침에 만들어지지 않듯이 이천도자기축제는 풍부한 축제 노하우를 바탕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축제로 발전해 왔다. 지난 4월 초순에는 이천도자기축제가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브랜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축제가 열리는 23만 5천㎡ 설봉공원 중앙에는 아름다운 호수가 있고, 뒤론 멋진 등산 코스도 있다. 축제장에는 3개의 대형 텐트와 121개의 각종 도자 판매부스가 빼곡히 들어서 있다. 또, 이천에서 생산된 각종 특산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농·특산물 판매장과 중소기업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 주자는 취지에서 중소기업 제품관 등 29개의 부스도 함께 운영한다.

먼저, 121개의 도예 부스에서 생활도자기부터 예술성과 작품성을 고루 갖춘 다양한 도자기를 만날 수 있다. 시중보다 10%에서 최고 50%까지 저렴한 가격으로 맘에 드는 도자기를 구입할 수도 있다. 흙으로 자신이 원하는 도자기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도자기빚기경연대회, 아이들에게 인기 만점인 도예체험교실도 있다. 이 코너에서는 직접 물레성형도 해보고, 핸드페인팅, 인형 만들기에 도전할 수도 있다.

한·중 도예명장 초청 교류전도 좋은 볼거리 중 하나이다. 한국과 중국의 도예명장 31명이 참여하는 이번 특별전시전(展)에서 양국을 대표하는 빼어난 도예 작품들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문화공연 프로그램도 꽤 많다. 어린이날과 어버이 날 그리고 석가탄신일에 맞춰 다양한 공연과 특전사 특공무술과 미8군 군악대 이벤트도 펼쳐진다.

조병돈 시장은 “이천도자기축제의 가장 큰 성공 비결은 이천 도자기의 높은 예술과 뛰어난 작품성이라고 할 수 있다.”면서, “우리 이천은 옛 부터 미네랄이 풍부한 물과 태토가 좋아 고려시대부터 도예업이 잘 발달했던 곳”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 시장은 “약 1,200명 자원봉사들이 축제장 곳곳에 배치돼 주차와 교통을 담당하면서 가장 효율적인 주차질서를 만들어 관광객들의 불편을 최소화 시킬 것”이라면서, “관광객이 많이 몰리는 휴일에는 약 20분 간격으로 이천역에서 축제장까지 셔틀버스도 운행된다.”고 덧붙였다.

▶ 문의 문화관광과 김도준/☎ 031-645-3691

이천사랑 핫 클릭
왕골심기 전통 재현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수의계약 총량제 실시
공약 이행 전국 최우수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종합 9
      왕골심기 전통 재현t
      공약 이행 전국 최우수t
      세계시민학교 이천지부, 청..t
      정책 모니터링 교육t
      프로축구단 창단의 첫 걸음..t
      찾아가는 행복교실t
      참시민 실천 역량강화 강연..t
      건강한 여름나기t
      로타리클럽 성금 기탁t
      중리체육회 친선 대회 개최..t
      어울림 취업 부동산 자동차 쇼핑 뉴스 배너광고 키워드광고 지역광고 홈페이지등록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천사랑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코리아사랑 | 소재지 : 서울 구로구 구로동 615-1 STX W-TOWER 917호 | 대표 : 임병화
      사업자번호 : 106-86-68826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2-서울구로-1016호 |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 : 서울관악 제2013-15호
      신문사업 인터넷 신문사업 등록번호 : 코리아사랑 서울다10832 | 발행인 : 임병화
      코리아사랑 뉴스 기사배열 책임자 : 이정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홍정환
      Tel : 02-2634-3303, 2635-3304 | Fax : 02-2634-3305 | E-mail : korea@lovekorea.kr | Copyright⒞ LoveKorea. All rights reserved.